본문 바로가기

2016 김지훈 화보 촬영 현장 360 VR VR

뉴스

  • [bnt화보] 김지훈 “연애? 현재는 솔로, 결혼은 아직 계획 없어”

        [황연도 기자] 예상은 했지만 실제 마주하니 더 매력적이었다. 완벽한 외모와 훤칠한 비율, 진중함과 적절한 위트까지 지닌 배우 김지훈과 bnt가 만났다. 드라마 ‘러빙 유’를 시작으로 ‘결혼의 여신’, ‘왔다! 장보리’, ‘우리집에 사는 남자’에서 완벽한 연기를 소화하며 배우의 입

    2016-12-15 10:33

  • [bnt화보] 김지훈 “연말 방영 예정 ‘정남이형’, 어수선한 시국 속 웃음 주는 시간 됐으면 해”

      [황연도 기자] 예상은 했지만 실제 마주하니 더 매력적이었다. 완벽한 외모와 훤칠한 비율, 진중함과 적절한 위트까지 지닌 배우 김지훈과 bnt가 만났다. 드라마 ‘러빙 유’를 시작으로 ‘결혼의 여신’, ‘왔다! 장보리’, ‘우리집에 사는 남자’에서 완벽한 연기를 소화하며 배우의 입지를 다져온 그는 어느덧 데뷔 15년 차에 접어든 베테랑 연기자이다. 한 가지 색깔로 자신을 묶어두지

    2016-12-15 10:25

  • [bnt화보] ‘우사남’ 김지훈 “개념 없는 캐릭터 조동진 역, 공감 안돼 연기 어려웠다”

      [황연도 기자] 예상은 했지만 실제 마주하니 더 매력적이었다. 완벽한 외모와 훤칠한 비율, 진중함과 적절한 위트까지 지닌 배우 김지훈과 bnt가 만났다. 드라마 ‘러빙 유’를 시작으로 ‘결혼의 여신’, ‘왔다! 장보리’, ‘우리집에 사는 남자’에서 완벽한 연기를 소화하며 배우의 입지를 다져온 그는 어느덧 데뷔 15년 차에 접어든 베테랑 연기자이다. 한 가지 색깔로 자신을 묶어두지

    2016-12-15 10:21

  • [인터뷰] 출구 없는 무한 매력, 김지훈

      [황연도 기자] 이 남자, 예상은 했다만 실제 마주하니 더 매력적이다. TV 브라운관에 비친 장난기 서린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의외로 진중했고 적절한 무게감과 담백한 위트까지 지녔다. 치명적인 매력의 소유자 배우 김지훈을 만났다. 2001년 VJ로 데뷔해 어느덧 15년 차가 된 그는 드라마 ‘러빙 유’, ‘결혼의 여신’, ‘왔다! 장보리’, ‘우리집에 사는 남자’에서 완벽한 연기를

    2016-12-15 10:20

IE 브라우저 8이하에서는 지원되지 않습니다.

지원 가능한 브라우저(크롬, 파이어폭스, 오페라, 맥용 사파리, IE9이상)에서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Chrome Firefox Opera Mac Safari IE